Wednesday 19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huffingtonpost
1 months ago

레즈비언 철학자 아비탈 로넬 이 게이 제자에게 성폭력을 가한 혐의로 정직 처분을 받았다

세계적 철학자로 미국 뉴욕대 종신교수인 아비탈 로넬(66)이 제자에게 상습 성폭력을 가했다는 추문에 휩싸였다. 뉴욕 타임스 는 13일 하버드대 방문연구원 님로드 라이트먼(34)이 2012년부터 3년간 뉴욕대에서 로넬과 함께 연구하면서 수차례 성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하며 타이틀 나인 (교내 성평등에 관한 법) 위반을 이유로 소송을 제기했다고 보도했다.라이트먼은 2012년 봄학기가 시작 전 로넬이 프랑스 파리에 함께 가자고 요구했다고 주장했다. 도착 당일 로넬은 라이트먼에게 낮잠을 잘 동안 침실에서 시를 읊어 달라고 부탁했다고 한다. 라이트먼은 로넬이 잠시 후 자신을 침대로 끌어당겼다고 했다. 라이트먼은 로넬이 뉴욕에 돌아온 뒤에도 아파트에 전기가 들어오지 않는다며 자신의 집에 들이닥쳤다고 했다.그때부터 로넬은 문자메시지와 이메일로 연락하며, 수차례 함께 침대에 눕도록 요구한 것으로 전해졌다. 라이트먼은 자신이 반응을 보이지 않을 때마다 로넬이 함께 연구하기를 거부하고 추천서를 제대로 써주지 않는 등 불이익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레즈비언

 | 

철학자

 | 

아비탈

 | 

제자에게

 | 

성폭력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