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6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1 months ago

김주찬 이범호 최형우 베테랑이 KIA 타선을 살렸다

노장들의 맹활약이 KIA 타선에 기름을 부었다.KIA 타이거즈는 14일 광주에서 열린 LG 트윈스와의 홈경기서 14대8로 승리했다. 11일 SK전서 18대4, 12일 SK전에서 21대8로 승리하며 타선의 대 폭발을 이뤘던 KIA는 좋은 타격의 흐름을 14일 경기까지 이어졌다.이렇게 타격이 상승할 수 있었던 것은 이범호 김주찬 최형우 등 베테랑들의 힘이 컸다.24안타로 18대4의 승리를 거둔 11일 SK전에선 2-0으로 앞선 2회초 최형우가 투런포를 치면서 흐름을 잡았고, 7-3으로 앞선 6회초엔 이범호가 쐐기 투런포를 쳐 9-2로 ...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김주찬

 | 

이범호

 | 

최형우

 | 

베테랑이

 | 

KIA

 | 

타선을

 | 

살렸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