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2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1 months ago

[AG] 조별리그 치르는 반둥, 실제 날씨는 어떨까?

김학범호가 조별리그를 치르는 인도네시아 반둥. 실제 날씨는 어떨까.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참가하는 남자 축구 대표팀은 지난 11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로 입성했다. 그러나 대표팀의 조별리그는 인도네시아 수도인 자카르타가 아니라 약 150㎞ 떨어진 제3의 도시 반둥에서 열린다. 버스를 타고 3시간 이상 이동해야 했다. 장거리 비행을 한 대표팀은 12일 하루 휴식을 취한 뒤 13일부터 훈련에 돌입했다. 훈련장의 상태는 썩 좋지 않았다. 하지만 날씨 만큼은 대표팀에 큰 영향을 주지 못하고 있다. 대표팀은 지난 6월 자카르타에서 현지 적응을 위한 전지 훈련을 소화했다. 인도네시아 23세 이하 대표팀과는 보고르에서 친선 경기를 가졌다. 조 추첨 결과, 경기 개최지가 다소 낯선 반둥이기에 걱정스러운 면이 있었다. 인도네시아의 무더운 날씨와 열악한 잔디도 걸림돌이었다. 그러나 한국에서의 폭염 속 훈련은 현지 적응이 따로 필요 없을 정도였다. 해가 지고 밤이 돼도 좀처럼 열기는 식지 않았다. 선수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조별리그

 | 

치르는

 | 

날씨는

 | 

어떨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