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2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1 months ago

데뷔 첫 만루포에도 시크한 김주찬 팀에 도움되는 홈런일 뿐

오늘의 주인공은 김주찬이었다. KIA 타이거즈 김주찬이 데뷔 첫 만루홈런에 개인 최다 타점의 기쁨을 맛봤다. 김주찬은 14일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LG 트윈스와의 홈경기서 5번-1루수로 선발출전해 4회말 만루홈런을 터뜨렸다. 10-2로 벌어진 4회말 2사 만루서 김주찬은 바뀐 네번째 투수 문광은을 상대해 1B에서 2구째 139㎞의 바깥쪽 높은 직구를 걷어올려 우중간 담장을 넘어가는 홈런을 쳤다. 올시즌 15번째 홈런이자 통산 131번째 홈런. 그런데 이 만루홈런이 프로에서 기록한 첫 만루포. 김주찬은 1회말 1타점 중전안타를 쳤고, 3회말 세번째 타석에선 2타점 좌중간 2루타를 쳤다. 4번의 타석에서 3안타(1홈런) 7타점을 기록했다. 7타점은 자신의 데뷔 후 한경기 최다 타점 신기록이다. 3루타만 치면 사이클링히트를 달성할 수 있었다. 김주찬은 지난 2016년 4월 15일 광주 넥센전서 사이클링히트를 기록한 적이 있다. 이번에 사이클링히트를 하면 양준혁과 테임즈에 이어 사이클링히트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만루포에도

 | 

시크한

 | 

김주찬

 | 

도움되는

 | 

홈런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