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5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1 months ago

조아제약, 최강 두뇌 가리는 ‘조아바이톤 국제 기억력대회’ 개최


조아제약(공동대표 조성환·조성배)은 오는 24일부터 2박3일간 서울대 글로벌컨벤션플라자에서 세계 기억력 챔피언을 뽑는 ‘조아바이톤 국제기억력대회’를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포스터 참조).

2017 세계기억력대회 챔피언이자, 기네스 기록 보유자인 몸슈르(몽골), 일본기억력대회 챔피언인 아오키 타케루(일본) 등 14개국 700여 명의 선수들이 참가해 총상금 2500만원을 놓고 치열한 두뇌싸움을 벌이는 대회다.

올해 스무살을 맞은 몽골 여대생 몽슈르 씨는 2016년 국제대회에 데뷔한 지 1년 만에 세계챔피언을 거머쥔 특급 신예다.

국내 선수 가운데는 초등학교 6학년의 나이로 ‘얼굴이름’ 부문 한국기록 보유자이자 대만 국제 기억력대회 금메달 수상자 고윤지 양이 눈에 띈다.

대회는 조아제약이 타이틀 후원을 맡고, (사)기억력스포츠협회(대표 정계원)가 주최하며, 한국관광공사, 서울특별시가 협찬에 나선다.

대회 첫 날인 24일에는 세계적인 기억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조아제약

 | 

가리는

 | 

조아바이톤

 | 

기억력대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