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7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segye - 3 month ago

후반전 접어든 민주 전대 …宋·金, 선두 李 맹추격

더불어민주당 825 전당대회에 출마한 당권주자들은 15일 중반 판세 점검 결과 저마다 승리를 확신하며 막판 뒤집기와 굳히기에 들어갔다. 특히 가장 많은 권리당원이 집결한 서울인천경기 지역 대의원대회(17, 18일)는 반드시 승기를 잡아야 하는 전략지역으로 분류돼 후보별 전열 정비가 한창이다.송영길김진표이해찬 후보(기호순)는 전대를 열흘 앞둔 이날 세계일보와의 통화에서 각자 승리를 자신했다. 특히 송김 후보는 각종 여론조사에서 선두를 유지하고 있는 이 후보의 대세론을 꺾고 역전의 발판을 마련했다고 주장했다.손 맞잡고 인사는 하지만 더불어민주당 대표 경선 후보자들이 15일 서울 여의도 한국노동조합총연맹에서 열린 당 전국노동위원회 주최 노동정책 토론회 시작에 앞서 손을 맞잡아 들고 인사하고 있다. 왼쪽부터 송영길, 김진표, 이해찬 후보.연합뉴스송 후보는 즉석 현장연설의 장점을 십분 발휘할 계획이다. 송 후보 측 캠프 관계자는 통화에서 (김이 후보와 비교해) 호남과 부울경(부산울산경남),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