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4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segye
1 months ago

與지지율 40%대 붕괴… 文대통령도 최저치

문재인 대통령과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의 지지율이 지난 5월 대선 이후 최저치를 기록한 것으로 16일 나타났다. 국민연금 개편 논란과 안희정 전 충남지사에 대한 1심 무죄 판결 등에 따른 진보층의 이탈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가 tbs 의뢰로 지난 1314일 전국 성인남녀 1005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3.1%포인트), 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은 전주에 비해 2.5%포인트 하락한 55.6%를 기록했다. 반면 국정 수행을 잘 못하고 있다는 부정적 평가는 2.7%포인트 상승한 39.1%로 집계됐다. 특히 80%대였던 진보층 지지율이 76.4%로 내려앉아 전주보다 5%포인트 이상 이탈한 것으로 조사됐다.리얼미터 관계자는 국민연금 개편안에 대한 부정적 여론을 비롯해 지난 14일 안희정 전 충남지사에 대한 무죄판결이 정부여당에 대한 불신감 상승으로 이어진 데 따른 것이라고 분석했다.민주당 지지율 역시 전주 대비 3.6%포인트 하락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與지지율

 | 

40%대

 | 

붕괴…

 | 

文대통령도

 | 

최저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