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2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kmib.co.kr - 3 month ago

휴가 끝! 모발 고민 시작…찬 바람에 ‘휑’ 가을철 탈모주의보

올해 절정의 무더위를 피해서 휴가를 다녀온 뒤에 피로감이나 무기력증, 소화불량 등을 겪는 휴가 후유증을 마주하는 시기다. 일상으로 복귀 후 밀려드는 업무와 피로감 때문에 힘들기도 하고, 장시간 물놀이를 하거나 자외선 노출로 인해 손상된 피부가 회복되는 데 시간이 필요하다.

여름 휴가 후 흔히 나타나는 후유증 중 하나가 탈모다. 휴가지에서는 아무래도 두피와 머리카락을 관리하기 힘들기 때문이다.

휴가 다녀와서 머리카락 더 빠질 수 있어 유의…

여름 휴가 기간이 끝나면 탈모 증세로 병원을 찾는 환자들이 늘어난다. 여름 휴가 등으로 탈모 관리를 제대로 하지 못하면 호르몬의 영향으로 탈모가 심해질 수 있다.

자외선은 모발을 손상시키는 주범이다. 모발의 수분을 빼앗고 머리카락의 주성분인 케라틴 단백질의 합성을 방해하며 검은 색소의 정도를 떨어뜨린다. 또 모발의 윤기가 없어지고 옅어지며 거칠어지게 된다.

이 밖에 바닷물의 짠 염분 성분, 워터파크나 수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탈모주의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