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2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1 months ago

軍위문공연에 헐벗은 여성… 지금 제정신이냐 비난 쏟아져

군대 위문공연이 여성의 성을 상품화한다는 비판이 제기되고 있다. 최근 육군의 한 부대에서 피트니스 모델이 특정 신체 부위만 가린 채 자극적인 공연을 펼친 것으로 보이는 영상이 논란이 되고 있다. 이 영상이 유튜브에 공개되면서 성상품화의 끝판왕 이라는 비판이 잇따르자 게시자는 해당 동영상을 삭제했다.■허벅지 쓸어올리고…자극적인 동작 연속17일 네티즌 등에 따르면 지난 14일 유튜브에는 피트니스 모델 @군부대 위문공연 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 속 피트니스 모델은 허벅지를 쓸어 올리고 각선미를 강조하는 아찔한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있었다. 자극적인 동작의 연속이었다. 사회자가 지금부터 기본포즈 4가지를 보여드리겠다 며 다른 자세를 요구하자 선수는 뒤돌아서 엉덩이를 한껏 뺀 자세로 머리를 넘겨 뒤태 윤곽을 그대로 드러냈다. 나이가 어떻게 되냐 는 사회자의 질문에 21살입니다 라는 모델의 대답이 끝나기가 무섭게 우와아아 하는 환호소리가 들렸다. 해당 동영상은 각종 인터넷 커뮤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軍위문공연에

 | 

헐벗은

 | 

여성…

 | 

제정신이냐

 | 

쏟아져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