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2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iusm
1 months ago

송범근, 하루가 지나도 계속되는 뒷말... 무성한 잡음... 대중들 성토 이어져 결국...

[울산매일 = 이동엽 기자 축구선수 송범근이 대중들의 비상한 관심선상에 올랐다. 그도 그럴 것이 그가 뼈아픈 실수로 팀의 패배를 가져왔기 때문이다. 오늘 개막하는 2018 아시안게임에 앞서 진행 중인 축구 예선전 2차전 말레이시아와의 경기에 우리나라 수문장으로 출전한 송범근은 전반전 사 분경 우리 문전까지 공이 오자 이를 잡으려 재빨리 뛰어나가 뛰어나갔다. 그런데 그 과정에서 수비수 황현수와 부딪혀 잡았던 공을 놓치고 말았다. 이 광경을 가만히 서서 보고 있던 말레이시아 공격수 라시드가 공을 잡아 침착하게 골문을 넣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송범근

 | 

하루가

 | 

지나도

 | 

계속되는

 | 

무성한

 | 

대중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