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8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1 months ago

러블리 호러블리 측 박시후·송지효, 몸 사리지 않은 연기 열정 대단

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 = ‘러블리 호러블리’ 박시후, 송지효가 파격적인 연기 변신과 극강의 시너지로 첫 방송부터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지난 13일 첫 방송된 KBS2 ‘러블리 호러블리’(극본 박민주, 연출 강민경, 제작 HB엔터테인먼트/러블리 호러블리 문화산업전문회사)에 대한 반응이 뜨겁다. ‘호러맨틱(호러+로맨틱)’ 코미디라는 참신한 소재에 꿀잼력을 업그레이드시킨 박시후와 송지효의 망가짐도 불사한 열연은 그야말로 압권이었다. ‘러블리 호러블리’는 하나의 운명을 나눠 가진 두 남녀가 톱스타와 드라마 작가로 만나면서 일어나는 기이한 일들을 그린 호러맨틱(호러+로맨틱) 코미디다. 한날한시에 태어난 필립(박시후)과 을순(송지효)은 제로섬(Zero-Sum) 법칙처럼 상대가 행복하면 내가 불행해지는 ‘운명 공유체’다. 우연과 운명, 호러와 멜로 사이에 끼인 남녀의 아슬아슬한 줄다리기가 아찔하고 설레는 운명 셰어 로맨스를 그린다. 박시후와 송지효는 ‘뭘 해도 되는’..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러블리

 | 

호러블리

 | 

박시후·송지효

 | 

사리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