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5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1 months ago

[아시안게임]축구 충격패·농구 분패...한국 구기 불안한 출발

한국 구기 종목이 2018 자카르타 팔렘방 아시안게임 불안한 출발을 보이고 있다. 남자 축구 대표팀은 지난 17일 피파랭킹 171위 말레이시아와의 조별리그 2차전에서 1대2로 패해 조 2위로 밀려났다. 첫 경기에서 바레인을 6-0으로 대파한 기쁨은 온데간데없이 사라졌다. 한국은 승자승 원칙에 따라 조 1위로 올라설 수 없게 됐다. 국제 종합대회에서 두 번째로 결성된 여자농구 남북 단일팀도 조별리그에서 대만에 발목을 잡혔다. 단일팀 코리아 는 첫 경기에서 인도네시아를 대파하고 기세를 올렸다. 하지만 지난 17일 대만과의 조별리그 2차전에서 외곽슛 난조 끝에 85대87로 아쉽게 무릎을 꿇었다. 3점 슛 27개를 난사했으나 단 2개만 림을 통과했을 정도로 단일팀은 득점 난에 시달렸다. 아시안게임에서 8년 만에 정상 탈환에 나선 한국 남자 핸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아시안게임

 | 

충격패·농구

 | 

불안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