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5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ohmynews
1 months ago

안희정 무죄 판사 lt;br gt; 비판받을 대목 있어


박원순 서울시장이 지난 14일 비서에 대한 성폭력 1심 재판에서 안희정 전 충남지사가 무죄 판결을 받은 것에 대해 판사가 비판받을 대목이 있다 라고 지적했다.

서울 강북구 삼양동의 한 옥탑방에 머물고 있는 박 시장은 17일 오후 오마이TV 박정호의 핫스팟 에 출연해 이 사건에 대한 견해를 밝혔다. 박 시장은 판결이 나온 14일 오후 다른 매체와의 인터뷰에서는 판결 내용을 정확히 잘 모른다 라면서 답을 피해갔다.
판결 이후 야당들은 일제히 판사를 비판하는 입장을 내놨지만, 지도부 경선이 진행 중인 여당(더불어민주당)에서는 금태섭·정춘숙·권미혁 의원 정도만이 페이스북을 통해 판결에 유감을 표시했다.

3일이 지난 시점에서 오마이뉴스 가 박 시장에게 안희정 무죄 에 대해 다시 물었다.

박 시장은 사안 전체를 자세히 알지는 못하기 때문에 명확하게 얘기할 수는 없지만, 내 느낌을 얘기하겠다 라면서 이런 사건(성범죄)을 판단할 때는 감수성이 굉장히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안희정

 | 

비판받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