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3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1 months ago

오토바이 탄 대통령부터 1500명 사만춤까지··· AG 개막식 이모저모


헬멧 쓴 채 오토바이 타고 등장한 대통령부터 칼군무를 선보인 1500명의 여자 댄서, 화끈하게 터지는 불꽃놀이까지.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의 개막식이 45억 아시아인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화려한 볼거리와 재치 있는 구성으로 관객들을 들뜨게 하며 앞으로 펼쳐질 20여일간의 경기를 기대하게 했다.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의 개막을 축하하는 개회식이 18일 오후 9시(한국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주경기장에서 열렸다. 시작 전부터 조 추첨 번복·행정 착오 등으로 잡음을 내던 아시안게임이었지만, 그 간의 논란을 만회하려듯 개회식만큼은 공들여 준비됐다.


개회식은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이 등장하는 영상으로 본격적인 시작을 알렸다. 영상에서 위도도 대통령은 오토바이를 타고 교통난으로 꽉 막혀있는 자카르타의 거리를 시원하게 질주하는 모습을 선보였다. 이후 영상과 자연스럽게 연결되는 연출과 함께 헬멧을 쓴 위도도 대통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오토바이

 | 

대통령부터

 | 

1500명

 | 

사만춤까지···

 | 

개막식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