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1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2 months ago

[대표팀 핫포커스] 선동열 감독의 분석, 대만보다 일본이 강하다

일본 투수력이 좋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야구대표팀 선동열 감독이 금메달 경쟁 후보인 일본, 대만대표팀 전력에 경계심을 드러냈다. 프로 최고의 선수들이 모인 대표팀 전력이 객관적으로 가장 좋지만, 일본과 대만도 절대 무시할 수 없는 팀 구성이라고 밝혔다. 선 감독은 19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대표팀 훈련에서 경쟁 상대들의 전력 분석 내용을 알렸다. 선 감독은 전력 분석 일정은 조금 천천히 하려 했는데, 어제 소집이 되자마자 시작을 하자고 해 일본, 대만부터 살폈다 고 말했다. 당초 사회인야구 선수들로 구성된 일본보다 대만이 더 까다로운 상대로 꼽혔는데, 선 감독은 일본을 더 경계했다. 선 감독은 일본이 투수 9명을 뽑았다. 그런데 9명 전원이 프로 지명을 받을 수 있는 수준의 선수들이더라. 게다가 다 선발 요원들이다. 투수를 9명 밖에 뽑지 않은 이유가 있었다 고 했다. 한국 대표팀은 24명 엔트리 중 11명을 투수로 채웠다. 선 감독은 이어 150km 강속구를 뿌리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대표팀

 | 

핫포커스

 | 

선동열

 | 

감독의

 | 

대만보다

 | 

일본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