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4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1 months ago

[아시안게임] 펜싱 김지연, 여자 사브르 준결승 진출 ‘윤지수는 탈락’

[동아닷컴] 세계 랭킹 7위인 ‘미녀 검객’ 김지연(30·세계랭킹 7위)이 여자 사브르 4강에 오르며 생애 첫 아시안게임 개인전 금메달을 노릴 수 있게 됐다. 김지연은 19일(이하 한국시각) 자카르타컨벤션센터(JCC) 츤드라와시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펜싱 여자 사브르 개인 8강전에서 홍콩의 카렌 창을 15-4로 가볍게 누르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준결승에 오른 김지연은 이날 오후 8시 20분 시작되는 준결승에서 중국의 퀴안 지아루이를 상대로 결승 진출에 도전한다. 한편 이번 대회에서 개인전에 첫 출전한 윤지수는 일본의 타무라 노리카에 13-15로 패하며 8강에서 탈락했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아시안게임

 | 

김지연

 | 

사브르

 | 

준결승

 | 

윤지수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