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5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ctimes
1 months ago

수확의 기쁨 괴산 소수면 첫 벼 베기

괴산군 소수면 농가에서 19일 올해 첫 벼를 수확했다.괴산군에 따르면 이날 허연규씨(49세) 논 6㏊에서 조생종인 한설벼 30톤을 수확하며 결실로 맺었다.허씨는 지난 5월 첫 모내기를 한 뒤 연일 35℃가 넘는 불볕 더위 속에서 수확의 기쁨을 맛봤다. 한설벼and#39;품종은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이 보급한 추석명절 출하용으로 병충해에 강하고 밥맛이 좋은 게 특징이다.조생종은 출수 후 40~45일, 중만생종은 45~55일이 수확 적기다.군은 이와 연계해 쌀 전업농 보호를 강화하고 안정적 생산기반 조성과 육성사업을 집중 지원할 방침이다.군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수확의

 | 

소수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