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6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segye - 3 month ago

전 아내 운영 편의점서 분신 남성 결국 숨져

전 아내가 운영하는 편의점에 찾아가 자신의 몸에 불을 지른 50대 남성이 병원에서 치료를 받다가 결국 숨졌다.19일 경찰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지난 18일 오후 8시 35분께 경기도 남양주시내 한 편의점에서 오모(54)씨가 자신의 몸에 시너를 뿌리고 불을 붙였다. 지난 18일 오후 8시 35분께 경기도 남양주시내 한 편의점에서 50대 남성이 자신의 몸에 시너를 뿌리고 불을 붙여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으나 결국 숨졌다. 불은 금세 꺼졌지만 오씨는 전신에 3도 화상을 입어 중태에 빠졌고, 편의점 내 진열 상품 일부가 탔다.오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 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진 뒤 중환자실에서 치료를 받았지만 16시간여 만에 숨졌다.오씨는 이혼한 전 아내가 다른 남성과 살기로 했다는 얘기를 들은 뒤 편의점을 찾아가 불을 낸 것으로 알려졌다.경찰은 오씨가 사망함에 따라 수사를 종결할 방침이다.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