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5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segye
1 months ago

남자 배구, 대만에도 쩔쩔…힘겨운 첫승

위기에 빠진 한국 남자 배구 대표팀이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첫 경기부터 불안한 출발을 보였다.김호철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20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의 겔로라 붕 카르노(GBK) 배구 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남자 배구 D조 조별리그 1차전에서 대만을 세트 스코어 3-2(25-21 21-25 25-21 23-25 15-12)로 제압했다.한국은 지난해 세계선수권 아시아지역 예선에서 탈락했고, 올해에는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에서 1승 14패로 16개국 중 최하위에 머무는 굴욕을 당했다.아시안게임은 부진을 끊고 명예 회복할 기회였다. 하지만 한국(세계 랭킹 21위)은 한 수 아래로 여긴 대만(37위)에도 고전하며 또 한 번의 가시밭길을 예고했다. 대만과의 역대 상대 전적은 26승 2패가 됐다.한국은 첫 세트에서 공격이 제대로 풀리지 않았으나 대만의 서브 범실이 속출한 덕분에 비교적 손쉽게 세트를 따냈다.2세트에서는 상황이 완전히 달라졌다. 대만의 자체 범실이 줄어들고, 우리의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대만에도

 | 

쩔쩔…힘겨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