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8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29 days ago

김현미 “서울 주택시장 과열, 지방은 위축…맞춤형 대응하겠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21일 “주택시장 과열지역에 대해 안정화 대책을 지속하고 위축지역은 공급 속도를 조절하는 등 시장상황에 따른 맞춤형 대응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김 장관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 결산 및 업무보고’에 참석, “최근 주택시장은 개발호재 등으로 서울 등 일부지역은 국지적 불안이 나타나고 지방은 공급과잉과 지역산업 위축으로 전반적 침체를 보이고 있다”면서 이 같이 밝혔다. 그는 “2022년까지 무주택 서민을 위한 공공주택 104만5000가구를 공급하고 청년주택, 신혼희망타운 공급 등 맞춤형 주거지원을 강화하는 한편 임대차 시장의 투명성과 안정성도 높이겠다”고 부연했다. 또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BMW 차량화재 사고와 관련해서는 “운행정지 명령 등 사후조치를 차질없이 이행하겠다”며 “국민안전 확보를 최우선 목표로 공정하고 철저하게 결함조사를 실시해 화재원인을 명확히 규명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징벌적 손해배상 제도 강화, 결함 은폐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김현미

 | 

“서울

 | 

주택시장

 | 

지방은

 | 

위축…맞춤형

 | 

대응하겠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