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5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1 months ago

식당에서 허스키 쓰다듬던 美 여성… 얼굴 물려 ‘성형수술’ (영상)



미국의 한 식당에서 허스키가 자신을 쓰다듬던 여성의 얼굴을 공격한 일이 발생했다. 여성은 눈을 다쳤지만 시력에 이상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는 지난 7일(이하 현지시각) 콜로라도주 아르바다의 한 식당에서 발생했다. 지역 매체인 덴버7이 페이스북에 공개한 영상을 보면 허스키는 식당에 있는 야외 테라스를 입마개도 하지 않은 채 돌아다녔다. 목줄은 채워져 있었다. 테라스에는 허스키의 주인인 남녀 한 쌍과 사고를 당한 여성, 이들의 지인 등 5명이 앉아있었다.



허스키는 주인 곁을 어슬렁거리다 여성 앞으로 왔다. 여성은 허스키의 머리와 목 부근을 여러 차례 어루만졌다. 그런데 갑자기 허스키가 뛰어올라 여성의 얼굴을 물었다. 현장은 순식간에 아수라장이 됐다. 다친 여성이 상처를 살피는 동안 개 주인 2명은 급히 소지품을 챙겨 자리를 떴다.

영국 데일리메일은 20일 여성이 급히 병원으로 이송돼 눈에 입은 상처를 치료받았다고 보도했다. 부분적으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식당에서

 | 

허스키

 | 

쓰다듬던

 | 

여성…

 | 

성형수술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