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1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3 month ago

게임 한류 가 지재권 적자 줄였다

국내 게임회사가 만든 게임 수출 증가로 한국의 올 상반기 지식재산권 수지 적자 규모가 반기 기준 역대 최소를 기록했다. 국내 대기업도 반기 기준으로 지식재산권 수지에서 역대 최대 흑자를 냈다.한국은행이 21일 발표한 2018년 상반기 중 지식재산권 무역수지(잠정) 를 보면 상반기 한국의 지식재산권 수지는 6억달러 적자였다. 상반기 수출이 66억7000만달러였고, 수입은 72억7000만달러를 기록했다. 반기 기준으로 지식재산권 무역수지가 역대 최소를 기록하면서 연간 기준으로도 역대 최소 적자를 보일 가능성이 높아졌다. 연간 역대 최소 적자는 지난 2016년 16억6000만달러다.한은은 전기전자제품을 생산하는 국내 대기업의 특허 및 실용신안권 수입이 증가했으나 국내 게임회사의 프랜차이즈권, 컴퓨터 프로그램 저작권 등 수출이 확대했다and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