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5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1 months ago

과천 토막살인 범인은 30대 남자 “서산에서 체포 압송중”

경기도 과천시 서울대공원 주차장 수풀에서 발견된 50대 초반의 남성을 살해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체포됐다.


경기 과천경찰서 관계자는 “피해자 안모(51 남 경기도 거주)씨를 살해 후 사체를 과천시 소재 청계산 등산로 입구에서 유기한 유력한 용의자 A씨(34)를 21일 오후 4시 서해안고속도로 서산휴게소 내에서 검거해 과천경찰서로 압송 중”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용의자는 현재 범행을 인정하고 있고 추후 수사를 통해 범행동기 등을 명확히 할 예정”이라고 언급했다.

앞서 경기남부지방경찰청 과학수사대는 20일 실시된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부검 1차 구두 소견에서 “19일 발견된 시신을 훼손한 도구는 불상의 공구이며 현재로선 시신 부패로 인해 사인을 단정하기 어렵다고 통보받았다”고 밝힌 바 있다.

경찰은 안씨의 휴대전화 통화 내역을 분석을 통해 지난 10일 전후 살해된 것으로 추정했으며, 원한에 의한 살인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주변 인물을 대상으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토막살인

 | 

범인은

 | 

30대

 | 

“서산에서

 | 

압송중”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