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5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kmib.co.kr - 3 month ago

초대형 태풍 북상 초긴장, 대형크루즈선 인천항 피항

제19호 태풍 솔릭(Soulik)이 한반도를 향해 북상중인 가운데 로얄캐리비안 크루즈 소속 16만 7천톤급 초대형 크루즈선인 ‘오베이션 오브 더 시즈(Ovation of the seas)가 22일 오전 10시쯤 인천으로 피항한다.

인천항만공사(IPA)에 따르면 ‘오베이션 오브 더 시즈’는 당초 중국 천진을 출발해 일본 구마모토로 향할 예정이었으나, 태풍 솔릭의 영향에 따라 안전상의 이유로 인천항에 피항을 요청했다.

이번 피항기간 동안 승객은 별도로 하선하지 않고, 바다가 잔잔해질 것으로 예상되는 같은 날 오후 1시쯤 다시 목적지를 향해 출항할 예정이다.

인천항만공사 이정행 운영부문 부사장은 “가을까지 태풍의 피해로부터 안심할 수 없는 만큼 적극적으로 피항선박들을 수용해 안전상의 문제가 없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6년 9월 20일에 태풍 말라카스의 영향으로 16만8000톤급 퀀텀 오브 더 시즈(Quantum of the Seas)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대형크루즈선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