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0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0 days ago

노래방 도우미 때문에?…‘과천 토막살인 사건’ 범행 동기

‘과천 토막 살인 사건’ 피의자의 범행 동기가 오리무중이다. 경기 과천경찰서는 A씨(51)를 살해 후 사체를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는 변모씨(34)를 이날 오후 4시께 충남 서산시 해미면 서해안고속도로 서산휴게소에서 긴급 체포했다고 밝혔다. 시신이 발견된 지 만 이틀만이다. 변씨는 체포 직후 “범행을 인정한다”고 자백했다. 키 180㎝ 가량의 건장한 체격의 변씨는 이날 오후 6시30분께 검정색 반바지와 반팔에 베이지색 모자를 눌러쓰고 고개를 숙인채 경기 과천경찰서에 모습을 보였다. 변씨는 범행동기와 살해 이유를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죄송합니다”라고만 말했다. 표정은 상기돼 있었다. 경찰은 두 사람의 관계가 노래방 업주와 손님 사이라고 취재진에게 설명했다. 그러나 조사가 시작된 지 3시간이 다 돼 가지만 정확한 범행 동기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경찰은 자신을 노래방 업주라고 소개한 변씨의 사업장 CCTV에서 A씨의 모습을 확인했다. 영상이 찍힌 날짜는 지난 10일로, 경찰이 A씨의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노래방

 | 

도우미

 | 

때문에

 | 

토막살인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