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2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1 months ago

박철우X송희채 쌍포 활약, 삼성화재 라이벌 현캐 꺾고 컵 대회 결승행

쌍포 박철우와 송희채가 라이벌전 승리의 열쇠였다.삼성화재는 15일 충북 제천체육관에서 열린 2018년 제천·KAL컵 남자부 준결승전에서 44득점을 합작한 박철우와 송희채의 활약에 힘입어 현대캐피탈을 세트스코어 3대1(25-21, 29-31, 27-25, 25-16)로 승리를 거뒀다.이로써 삼성화재는 2012년(준우승) 이후 6년 만에 컵 대회 결승무대를 밟게 됐다.이날 승리를 이끈 주인공은 박철우와 송희채의 쌍포 였다. 박철우는 외국인 공격수 못지 않은 공격력을 뿜어냈다. 서브에이스 3개를 포함해 26득점을 기록했다. 송희채도...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박철우X송희채

 | 

삼성화재

 | 

라이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