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6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iusm - 3 month ago

구하라 남자친구, 이렇게 큰 파장 몰고 올 줄 예상 못했다... 현재 일을 할 수 없는 상태... 그녀에게 미안하다는 말 듣고 싶다

[울산매일 = 이동엽 기자 가수 구하라가 남자친구 ㄱ씨와 폭행 사건 후 폭풍이 만만치 않다. 오늘 朝鮮일보는 이와 관련해 그와 진행한 인터뷰를 보도해 주목을 받았다. 朝鮮일보에 의하면 구하라의 남자친구 ㄱ씨와 기자가 만나 여섯 시간 동안 대화를 나눴다. 그는 자신이 그녀에게 먼저 이별을 통보했다고 밝힌 후, 서로 폭행을 했다는 보도는 사실과 다르다고 주장을 했다. 또한 그는 그녀의 집을 무단으로 침입한 것이 아니라고 주장했다. 그 근거로 그 곳은 평소 둘이 사용 중이었고, 집 키 번호도 서로의 기념일로 정한 것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