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8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1 months ago

외신들 “두 코리아, 위기에 빠진 비핵화 담판”

문재인 대통령의 18일 방북 소식을 주요 외신들도 빠르게 보도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부터 2박3일의 일정으로 평양을 방문,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세 번째 정상회담을 한다. 문 대통령과 김 위원장은 지난 4월과 5월 판문점에서 정상회담을 했었다. 주요 외신들은 문 대통령의 평양 출발, 도착 소식을 발빠르게 전하며 3차 남북정상회담 관련 소식을 비중 있게 보도했다. AFP통신은 문 대통령이 이번 방북에서 “김 위원장을 만나 북미 간 비핵화 협상의 활로를 모색할 것”이라며 “2000년 김대중 당시 대통령과 2007년 노무현 대통령의 발자취를 따라 3일 동안 북한에 머문다”고 전했다. AFP는 문 대통령이 한국전쟁(6·25전쟁) 당시 북한을 떠나 한국에 정착한 실향민의 아들임을 소개하기도 했다. AP통신도 이날 오전 문 대통령이 전용기로 평양으로 출발한 사실과 평양순안국제공항에 도착한 사실을 속보로 전하며 “문 대통령의 평양 도착행사는 방송사를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워싱턴포스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외신들

 | 

코리아

 | 

위기에

 | 

비핵화

 | 

담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