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9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1 months ago

빌 게이츠 아프리카 빈곤 없애려면 교육·보건에 투자해야

아시아투데이 김지수 기자 = 마이크로소프트(MS) 창립자인 빌 게이츠(63)는 아프리카가 빈곤에서 벗어나려면 교육과 보건에 투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자선재단 ‘빌and멜린다 게이츠 재단’의 연례보고서 ‘골키퍼스’ 발간에 맞춰 기자들과 전화 인터뷰를 한 게이츠는 세계 각국도 이런 방향의 투자가 이뤄지도록 아프리카를 도와야 한다고 강조했다. 보고서는 지난 20년 동안 지구촌에서 10억여 명이 빈곤에서 벗어난 것으로 평가했다고 로이터통신이 전했다. 다만 아프리카 일부 지역을 중심으로 한 인구급증 때문에 세계적인 극빈층 감소가 정체될 수 있고, 그뿐만 아니라 향후 극빈층이 증가할 여지까지도 있는 것으로 진단했다. 게이츠는 “아프리카가 직면한 도전은 인구증가”라고 지적했다. 아프리카의 빈곤은 몇몇 국가로 집중되는 경향을 보였다. 이곳은 가장 빠르게 인구가 늘어나는 지역이기도 하다. 오는 2050년에는 전 세계 극빈층의 40% 이상이 아프리카의 콩고민주공화국과 나이지리아 등 2개..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게이츠

 | 

아프리카

 | 

없애려면

 | 

교육·보건에

 | 

투자해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