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1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1 months ago

‘불청’ 이재영X전유나, 드디어 만난 ‘30년 우정’…‘척하면 척’

‘불타는 청춘’ 이재영이 드디어 방송에서 전유나와 만났다. 18일 방송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 청춘들이 가파도 여행 첫날을 맞았다. 지난 여행에서 전유나의 출연을 바랐던 이재영도 깜짝 합류했다. 저녁에 가파도에 도착한 이재영은 저녁 식사 장을 보러 나온 최성국, 김도균과 우연히 만났다. 이재영의 합류는 최성국, 김도균도 모르고 있었기 때문에 더욱 놀랐다. 최성국은 “오늘 누나가 좋아할만한 분이 오셨다”라고 새 친구에 관해 운을 뗐다. 이어 계속 궁금해하는 이재영에게 “옛날 가수 분이다”라고 했고 이재영은 바로 전유나의 이름을 댔다. 이재영이 너무 빨리 맞추자 당황한 두 사람은 결국 전유나라고 밝혔고 이재영은 “며칠 전에도 통화했는데 아무 말 없었다. 전유나 정말 깜찍하구나”라고 놀랐다. 이어 세 사람은 전유나와 극적인 만남을 위한 계획을 세웠다. 최성국은 이재영을 배달 온 슈퍼 직원으로 속이기로 했다. 이재영이 배달 왔다는 말을 하며 숙소에 등장했고 최성국은 모른 척 전유나에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이재영X전유나

 | 

드디어

 | 

30년

 | 

척하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