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8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29 days ago

[하나님의 선물 아이 좋아] “인생의 의문, 하나님 만난 뒤 퍼즐이 맞춰지듯 해결되었죠”


“사실 답답했어요. 공백기 동안 가장 큰 변화는 신앙인이 됐다는 사실인데 말이죠. 이제야 말할 수 있는 자리가 생겼네요.”(웃음)

지난 7월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으로 방송에 복귀한 가수 이재영(50)의 첫마디였다. 1991년 데뷔해 가요 ‘유혹’ ‘대단한 너’ ‘사랑은 유행이 아니야’ 등을 부른 그는 1998년 돌연 방송에서 자취를 감췄다. 이후 뮤지컬 ‘맘마미아’ 등으로 무대에 서곤 했지만 많은 대중 앞에서 근황을 공개한 건 20여년 만이다. 그를 지난 17일 서울 여의도 국민일보 빌딩에서 만났다.

이재영은 공백기 중 겪은 투병생활을 끝낸 뒤 신앙을 갖게 됐다. 그는 “극심한 허리 통증으로 입원 생활을 한 적이 있다”며 “아픈 모습을 보이기 싫어 부모님도 병실에 오지 못하게 하며 고통에 몸부림쳤다”며 눈시울을 붉혔다.

고통스럽게 투병하면서도 버틸 수 있었던 힘은 성경이었다. 그는 “입원을 위해 집에서 짐을 꾸릴 때 우연히 선물 받은 성경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하나님의

 | 

“인생의

 | 

하나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