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5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26 days ago

【우리동네 특별자치】 광주시, 1인 가구 사회안전망 확충 적극 나서

【광주=황태종 기자】광주광역시가 홀로 사는 1인 가구 증가에 맞춰 고독사 예방을 위해 발벗고 나섰다. 시는 지난해 1월 ‘홀로 사는 노인의 고독사 예방 조례’ 제정 이후 펼쳐왔던 독거노인 중심의 고독사 예방 시책을 최근 전 연령층으로 확대했다. 고립된 삶을 살다 홀로 죽음을 맞이하고 일정기간이 흐른 뒤에야 발견되는 고독사가 65세 이상의 노인층에 국한되지 않고 모든 연령층에서 발생할 수 있다는 판단에서다. ■광주 10가구 중 3가구는 1인 가구 광주지역 1인 가구 비중은 지난 2000년 14.7%(6만207 가구)에서 2017년 29.8%(17만1424 가구)로 배 이상 늘며 전체 가구수 증가율(40.9%)을 크게 웃돌았다. 특히 50대 1인 가구수는 같은 기간 1.3%(5476 가구)에서 4.9%(2만8420 가구)로 급증했다. 광주의 1인 가구 비중은 전국 주요 도시 중 대전, 서울에 이어 세 번째로 높은 수준이며, 오는 2030년이면36.1%(22만4605 가구)에 달한 것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우리동네

 | 

특별자치】

 | 

광주시

 | 

사회안전망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