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0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 - 3 month ago

KIA 임기영, 5⅓이닝 5실점...승리투수 요건

KIA 타이거즈 임기영이 승리투수 요건을 갖추고 마운드를 내려왔다. 임기영은 20일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NC 다이노스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5⅓이닝 6안타(1홈런) 5탈삼진 3볼넷 1사구 4실점을 기록했다. 6회 1사 1루 상황에서 마운드를 내려왔다. 1회 임기영은 위기를 맞았다. 시작부터 연속 2안타에 몸에맞는 볼로 무사 만루 상황에 놓인 임기영은 모창민을 헛스윙 삼진 처리하며 한숨 돌렸다. 하지만 스크럭스에게 볼넷을 내줘 밀어내기로 첫 실점을 했고 박석민에게도 2타점 적시타를 내줬다. 0-3. 하지만 2회부터 안정된 모습을 찾기 시작한 임기영은 5회까지 단 2안타만 맞고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6회에는 선두타자 재비어 스크럭스에게 솔로포를 허용해 이날 네번째 실점을 했다. 이후 박석민을 볼넷으로 내보낸 임기영은 이우성을 2루수 뜬공으로 잡고 대타 이종욱의 타석 때 마운드를 임기준에게 물려줬다. 광주=고재완 기자 star77@sportschosun.com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