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8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28 days ago

플레이어 정수정 액션 늘 꿈꿨다, 대역 거의 없이 직접 연기

[스포츠조선 백지은 기자] 정수정이 첫 액션 도전 소감을 밝혔다. 20일 오후 2시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OCN 새 토일극 플레이어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정수정은 어릴 때부터 액션 연기를 늘 꿈꿔왔다. 기회가 되면 하고 싶다고 생각했는데 이 작품을 만나게 되어 소원성취한 것처럼 열심히 임하고 있다. 오토바이신 같은 경우에는 사실 위험한 신은 대역 분이 해주시는데 웬만한 신은 내가 소화하고 있다. 운전을 좋아한다. 위험하지 않은 선에서는 다 내가 소화하고 있다 고 말했다. 플레이어 는 사기꾼, 드라이버, 해커, 파이터 등 각 분야 최고의 플레이어들이 뭉쳐 가진 놈들이 불법으로 모은 더러운 돈을 찾아 터는 모험 성장기를 그린 머니 스틸 액션 드라마다. 신드롬 블랙 등을 연출한 고재현PD가 메가폰을 잡고 송승헌 정수정(에프엑스 크리스탈) 이서언 태원석 김원해 안세호 곽자형 등이 출연한다. 작품은 보이스2 후속으로 29일 오후 10시 20분 첫 방송된다.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플레이어

 | 

정수정

 | 

꿈꿨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