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4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1 months ago

SKT, 기본급 인상분 30% 사회와 나눈다…총 30억 재원 마련

SK텔레콤은 올해 임금 단체협상을 체결하고 임금인상률 2.5% 중 기본급 인상액의 30%에 해당하는 금액을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재원으로 출연하기로 했다고 19일 밝혔다. 회사도 직원과 동일한 금액을 출연한다. 이에 따라 SK텔레콤은 매년 약 30억원을 재원으로 마련할 예정이다. 마련된 재원은 사회적으로 도움이 필요한 분야에 쓰인다. 특히 SK텔레콤은 장애인의 자립, 삶의 질 향상과 고용 증대 방안 마련을 우선 고민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SK텔레콤은 △장애인 표준사업장을 통한 물품 구매 △복지 시설 지원 △장애인 기본권 향상을 위한 SK텔레콤 기술 서비스 활용 방안 등을 관련 전문기관과 검토할 계획이다. 이번 결정에 대해 SK텔레콤 측은 경제적 가치와 더불어 사회적 가치를 함께 추구해야 한다는 최태원 회장의 경영방침과 박정호 사장이 취임 이후 강조한 고객에게 더 사랑받는 회사로 거듭나기 위한 노력에 노사가 전폭적으로 동참하는 의미 라고 설명했다. SK텔레콤은 이번 임금 인상분 공유가 다양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SKT

 | 

기본급

 | 

인상분

 | 

30%

 | 

사회와

 | 

나눈다…총

 | 

30억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