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9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28 days ago

[인터뷰]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임수향 스무살 연기 걱정…성숙한 차은우 도움 컸다

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임수향이 스무살 연기를 걱정했었다고 고백했다. 임수향은 20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서울에서 JTBC 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극본 최수영, 연출 최성범, 이하 강남미인) 종영 인터뷰 자리를 갖고 요즘 너무나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 인터뷰를 한다고 해서 어제 강남미인 에 대해 생각하다 보니 마음이 갑자기 공허해지더라. 미래를 어떻게 보낼 것인가 생각해야 할 것 같다 며 그래도 아직은 많은 팬분들이 같이 그리워해주시는 것 같아 그 마음을 조금은 간직하려 한다 고 작품을 마친 소감을 전했다. 지나 15일 종영된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은 어릴 적부터 못생김으로 놀림을 받아 성형수술을 한 미래(임수향)가 새 삶을 얻을 줄 알았지만 대학 입학 후 꿈꿔왔던 것과는 다른 캠퍼스 라이프를 겪으면서 진짜 아름다움을 찾아가는 성장을 그렸다. 원작인 웹툰 팬층이 워낙 탄탄했고 드라마화가 되면서 조금 추가된 이야기와 인물..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인터뷰

 | 

아이디는

 | 

강남미인

 | 

임수향

 | 

스무살

 | 

걱정…성숙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