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3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1 months ago

귀성은 ‘23일 오전’ 귀경은 ‘24일 오후’ 피하세요


올해 추석 연휴 기간 중 고향 가는 길은 추석 하루 전인 23일 오전, 서울로 돌아오는 길은 추석 당일인 24일 오후를 피하는 것이 좋겠다.

국토교통부의 추석 연휴 기간 교통수요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귀성·여행 시 연휴 첫날인 23일 오전에 출발하겠다는 응답이 26.7%로 가장 높았다. 귀경(귀가) 시에는 추석 당일 오후에 출발하겠다는 응답이 26.3%로 가장 많았다. 추석 다음날인 25일 오후 출발도 25.6%로 나타나 추석 당일 오후부터 화요일까지 귀경길이 극심한 혼잡을 빚을 것으로 예상된다.

귀성 평균 소요시간은 서울→부산 6시간, 서서울→목포 5시간 등으로 지난해보다 최대 1시간50분 감소할 것으로 예상됐다. 귀경은 부산→서울 8시간20분, 목포→서서울 8시간20분 등 지난해보다 최대 20분 정도 줄어들 것으로 예측했다. 지난해 최장 열흘이었던 추석 연휴가 올해는 닷새로 줄면서 고향 방문 전후 나들이 차량이 줄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국토부는 2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귀성은

 | 

23일

 | 

귀경은

 | 

24일

 | 

피하세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