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9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27 days ago

[사진 속 평양] 변화 와 주체사상 혼재 속 나이키, 스마트폰 등 서양문화 수용

평양이 달라졌습니다. 10년 전만 해도 평양거리 곳곳에는 반외세 구호가 넘쳐났다고 합니다. 미제를 몰아내자 며 결사항전을 다짐하던 구조물도 많았다고 하더군요. 2018년 평양의 모습은 그래서 새롭습니다. 사진에 담긴 사람들의 표정은 여유롭습니다. 의복도 훨씬 서구화 된 듯 보입니다. 양장에 클러치백을 끼고 걷는 여성과 아이스크림을 먹으며 비스듬히 다리를 꼰 남성의 모습이 흥미롭습니다. 스마트폰을 들여다보는 사람, 퀵보드 를 타고 있는 어린이의 모습을 보니 북한 사회도 변하고 있나 봅니다. 건물들의 높은 스카이라인 도 격세지감을 느끼게 합니다. 스마트폰을 들여다 보는 사람과 나이키 신발을 신은 아이들도 눈에 띄구요. 그럼에도 여전히 거리 곳곳엔 여전히 주체사상을 강조하는 문구들이 보입니다. 주체사상은 아무리 세상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주체사상

 | 

나이키

 | 

스마트폰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