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4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kmib.co.kr - 3 month ago

손경식 CJ그룹 회장 “김정은 위원장 12월쯤 서울 방문”



평양 남북정상회담 특별수행원으로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방북했던 손경식 CJ그룹 회장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서울 방문 시기를 12월쯤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연합뉴스는 2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맨해튼에서 열린 코리아소사이어티 연례만찬에서 손 회장이 기자들과 만나 “김정은 위원장이 12월 남쪽으로 오겠다고 했다”며 “문 대통령이 초청한 것이고 날짜는 정해지지 않았지만 12월에 온다고 들었다”고 보도했다.

한국경영자총협회 회장 자격으로 방북한 손 회장은 “경제협력에 대한 북한의 의지가 매우 강하다는 것을 알게 됐다”고도 말했다.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구체적인 경협 분야에 대해 손 회장은 “일단 철도가 기본적”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경협 논의는 시작 단계일 뿐이라며 구체적인 언급을 꺼렸다고 한다.

손 회장은 이날 코리아소사이어티로부터 ‘올해의 밴 플리트 상’을 수상했다. 밴 플리트 상은 미8군 사령관으로 한국전쟁에 참여했고 1957년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