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2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3 month ago

추석연휴 첫날…인천항 여객선 9500명 수송 “안전사고 없어”

추석 연휴가 본격 시작된 22일 인천과 서해를 잇는 전 항로 여객선이 단 한 건의 안전사고 없이 원활한 수송을 마쳤다. 인천항 운항관리센터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50분 인천~백령도 항로를 끝으로 12개 항로, 여객선 18척이 안전사고 없이 정상운항했다. 이날 여객선은 총 79회 운항했으며, 이용객은 약 9500명으로 집계됐다. 인천해양수산청은 이번 연휴 기간 여객선 운항횟수를 늘렸다. 인천해수청은 평시 기준 292회에서 428회로 136회 늘려 운항할 계획이다. 인천해수청은 이 기간 5만여명이 여객선을 이용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인천해수청은 특별수송 대책본부를 설치했다. 또 인천해양경찰서·운항관리센터 등과 협력체계를 구축해 비상 근무체제를 유지하고 있다. 인천해수청은 8월 27일부터 9월 7일까지 인천해역을 운항하는 여객선(18척, 예비선포함)에 대해 운항관리센터와 선박검사기관(한국선급, 선박안전기술공단) 합동으로 특별안전점검을 진행했다. 【인천=뉴시스】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첫날…인천항

 | 

9500명

 | 

“안전사고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