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2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0 days ago

여객선 침몰 이틀만에 생존자 1명 구조…167명 사망 확인

탄자니아 빅토리아 호수에서 지난 20일 여객선 침몰로 숨진 사망자 수가 167명으로 늘어난 가운데 사고 발생 만 이틀이 지난 22일 기적적으로 생존자 1명이 구조됐다고 탄자니아 음완자 지역의 존 몽겔라 커미셔너가 밝혔다. 몽겔라는 기자들에게 침몰 여객선의 엔지니어 1명이 전복된 엔진룸의 에어포켓 덕분에 이틀이 지나서까지 생명을 유지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그러나 그의 건강 상태는 분명하게 알리지지 않았다. 침몰 현장에서는 시신을 수습하기 위한 수색 작업이 계속되고 있다. 침몰 여객선의 탑승 정원은 101명이지만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탑승하고 있었는지는 여전히 정확하게 밝혀지지 않고 있다. 일부에서는 최소 200명 이상이 숨진 것으로 우려하고 있다. 【나이로비(케냐)=AP/뉴시스】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여객선

 | 

이틀만에

 | 

생존자

 | 

구조…167명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