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9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27 days ago

“베테랑의 힘…4게임 연속 등판” ‘수호신’ 손승락, 1승3세이브



롯데 자이언츠의 ‘수호신’ 손승락(36)이 22일 삼성 라이온즈와의 대구 원정경기 9회말 5-2로 앞선 상황에서 마운드에 올라왔다.

삼성 5번타자 이원석을 4구만에 헛스윙 삼진을 잡아냈다. 그러나 강민호와 김헌곤에게 연속 안타를 내줬다. 1사 1,2루가 됐다. 홈런 한 방이면 동점이 되는 위기 상황이다.

8번타자 강한울 대신 박한이가 대타로 들어섰다. 박한이가 친 손승락의 4구는 중견수쪽으로 쭉 뻗어나갔다. 다행히 중견수 조홍석이 안정적으로 잡아냈다. 투아웃이 됐다. 후속 타자 이지영은 공 하나로 유격수 땅볼 아웃으로 잡아내며 롯데의 4연승을 결정지었다.

손승락은 이번 주 모든 경기에 등판했다. 18일 LG전 1.1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 세이브를 따냈다. 19일 LG전에는 동점 상황에 올라와 1.1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으며 승리를 따냈다. 20일 KT전에서도 1이닝 무실점 세이브를 올렸다.

베테랑 손승락은 잘 알고 있다. 지금 개인 보단 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베테랑의

 | 

힘…4게임

 | 

등판”

 | 

수호신

 | 

손승락

 | 

1승3세이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