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1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segye
29 days ago

박병호 사구 악연 SK전서 또 몸에 맞아…넥센 오른쪽 네번째 손가락 안 좋아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의 간판타자 박병호(사진)가 SK 와이번스와의 사구 악연을 이어갔다.박병호는 22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SK를 상대로 열린 홈경기에 4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 8-2로 앞선 7회 말 1사 주자 없는 가운데 상대 불펜 투수 박민호의 3구째 공에 맞았다.우완 사이드암인 박민호의 공은 몸쪽으로 휘어져 들어와 배트를 쥔 박병호의 양손을 맞은 뒤 튕겨져 나온 뒤 다시 오른쪽 광대뼈를 때렸다.권영철 주심은 강광회 2루심과 상의한 끝에 박민호에게 헤드샷 퇴장을 명령했다. 시즌 7번째 헤드샷 퇴장이다.박병호(사진 왼쪽)는 앞서 지난 5일 인천 문학 SK전에서도 2회와 9회 두차례 팔꿈치 쪽을 맞은 바 있다.당시 그는 9회 사구를 맞자 타석에서 벗어나 상대 투수 정영일이 서 있는 마운드 쪽으로 향했다. 그 순간 넥센과 SK 선수들이 모두 홈플레이트 근처로 모여들어 벤치 클리어링이 발생했다.다행히 더 큰 불상사로 번지지 않았다.박병호는 이번 리턴매치에서 또다시 사구에 맞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박병호

 | 

SK전서

 | 

맞아…넥센

 | 

오른쪽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