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8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26 days ago

“노경은, 사실상 롯데의 원투펀치” 긴 이닝 소화 필수…15승 선봉



롯데 자이언츠 투수 노경은(34)은 9월 들어 롤러코스터 피칭을 보여주고 있다.

지난 6일 SK 와이번스와의 경기에선 7이닝 3피안타 무실점 호투를 펼쳤다. 물론 승리 투수가 됐다. 그러나 6일 뒤인 12일 두산 베어스전에선 5이닝 동안 무려 홈런 4개를 내주며 9실점했다. 언제 그랬느냐는 듯이 지난 18일 LG 트윈스전에서 5.2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았다.

노경은은 올 시즌 선발과 불펜을 오가며 29게임에 나와 6승6패, 평균자책점 4.36을 기록하고 있다. 10승11패를 기록중인 1선발 브룩스 레일리의 4.73보다 좋은 평균자책점이다. 현재로선 롯데의 원투펀치 중 한명이다.

노경은은 2016년 5월 은퇴를 선언한 적이 있다. 사흘 뒤 은퇴를 번복했고, 롯데로 옮겨왔다. 당시 노경은과 롯데의 현재가 많이 닮아 있다. 극과 극의 모습이다.

롯데는 다행히 최근 4연승을 거두며 5강 희망을 이어가고 있다. 잔여 19경기에서 15승 4패를 거둬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노경은

 | 

사실상

 | 

롯데의

 | 

원투펀치”

 | 

필수…15승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