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5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3 month ago

한국당 “핵폐기 원칙에 입각한 구체적 로드맵 이끌어내야”

자유한국당은 23일 문재인 대통령이 한미정상회담과 UN 총회 참석을 위한 방미길에 오른 데 대해 “이번 한미정상회담은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를 통한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에 중대한 분수령이 될 것”이라고 했다. 윤영석 수석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를 통한 남북관계 개선과 한반도 평화와 공동번영에 여야 간 이견이 있을 수 없다. 문 대통령은 평화의 단초가 될 마지막 기회라는 사명으로 임해야 한다”고 밝혔다. 윤 수석대변인은 “문 대통령은 평양방문 대국민보고에서 ‘완전한 핵폐기’를 미래 핵능력 뿐 아니라 이미 만들어진 핵무기와 장거리 미사일까지 폐기되는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북한의 핵무기, 핵물질, 핵시설 모두가 폐기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북한 비핵화를 위한 본격적인 논의는 이제 미북간 협상으로 넘겨졌다. 문 대통령은 김정은과 논의한 내용 가운데 합의문에 담기지 않은 메시지를 미국에 전달하고 중재안을 도출할 것이라고 했다”고 언급했다. 또한 “문 대통령은 가교역할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이끌어내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