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4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huffingtonpost - 3 month ago

나는 결혼 3개월 만에 이혼하기로 결심했다

모든 게 무너져 내리기 시작한 시점이 정확히 언제였는지 짚어낼 수는 없지만, 신혼 그릇을 고를 때부터 시작됐다고 말하고 싶다.백화점에 서서 어떤 접시를 골라야 할지 싸우던 때가 바로 어제 일처럼 기억난다. 그는 평범하고 무난한 것을 원했다. 나는 패턴과 컬러에 끌렸다. 결혼 준비로 인한 스트레스 때문이겠거니, 라고 생각했다. 모든 커플은 이 과정 중에 싸운다. 적어도 모든 잡지에 그렇게 나와 있다.하지만 이 접시들은 우리 관계 전체의 메타포였다. 우리는 근본적으로 아주 다른 사람들이었다. 안타깝게도 그 사실을 4개월 늦게 깨달았다.결혼식 전에 취소할 기회가 10번 정도 있었지만 취소하지 않았다. 나는 결혼 준비로 인한 스트레스가 끝나면 훨씬 편해진다는 잡지 속 거짓말을 믿었고 그냥 밀어붙였다. 그저 결혼식 날 하루만 넘기면 우리 삶 전체가 다시 제 궤도에 오르겠거니 했다. 그냥 빨리 끝내자 . 결혼식장으로 들어가며 되뇌고 싶지는 않은 주문이다. 하지만 아버지가 나를 넘겨줄 때 내 머릿속에선 그 말이 울리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이혼하기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