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8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24 days ago

지금 뉴욕은? 거리 곳곳 ‘전면차단’…곧 한미정상회담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간 한미정상회담을 앞둔 24일 오전(현지시간) 뉴욕시 곳곳은 유엔총회 참석을 위해 전세계 정상이 찾음에 따라 곳곳에서 경호를 위한 거리 차단이 이뤄지고 있다. 유엔본부를 비롯해 각 정상 숙소가 있는 호텔 주변 앞 도로는 아예 차량 통행이 불가능하도록 뉴욕 경찰(NYPD)이 차단물을 거리 곳곳에 배치하는 등 전면 차단하고 있다. 이로 인해 이날 아침 출근길 차량과 시민들의 통행이 통제돼 안 그래도 ‘교통 지옥’이라는 오명을 안고 있는 뉴욕 교통 상황이 최악에 달하고 있다. 지난해 9월 유엔총회에서도 문 대통령은 뉴욕의 심각한 교통체증으로 도보로 행사장으로 이동하기도 했다. 이날 오후 문 대통령과 트럼프 대통령은 유엔총회에 앞서 뉴욕에서 한미정상회담을 열고 지난주 2박3일간의 평양정상회담 내용을 공유하고 북미협상 재개 여부를 논의한다. 한국 시간으로 25일 새벽이나 아침에 한미정상회담 결과가 언론을 통해 알려질 것으로 예상된다. 평양정상회담을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뉴욕은

 | 

전면차단

 | 

한미정상회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