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3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28 days ago

살림남2 김승현 어머니, 차례상 앞에서 폭풍 오열한 이유

[스포츠조선닷컴 김준석 기자] 살림남2 김승현 어머니가 차례상 앞에서 폭풍 오열한 이유는 무엇일까. 추석연휴인 26일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이하 살림남2′)에서는 남자들만 차례상 준비를 하고 있는 김승현 가족의 독특한 추석풍경과 차례상 앞에서 눈물을 흘리는 어머니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광산 김씨의 셋째인 김승현의 아버지는 올해 추석 차례는 큰댁이 아니라 자신의 집에서 지내겠다고 선언했다. 어머니는 왜 제사를 우리 집에서 지내냐 며 반대했지만, 아버지는 정 그렇다면 자신이 두 아들과 함께 차례상을 준비하겠다고 고집을 부렸다. 아버지는 어머니를 내보냈고, 김승현은 전 담당, 동생 승환은 송편담당으로 임무까지 나눠가면서 의기양양하게 추석 상차림에 도전했다. 얼굴에 밀가루 반죽까지 묻혀가며 전 부치기에 심혈을 기울이던 김승현은 장난이 아니네 라며 고충을 토로했고, 아버지 또한 어깨 너머로 보는 것 과 직접 하는 것 이 하늘과 땅 차이임을 깨달았다. 우여곡절 끝에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살림남2

 | 

김승현

 | 

어머니

 | 

차례상

 | 

앞에서

 | 

오열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