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8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23 days ago

미국 금리 결정 임박, 한·미 금리차 더 커지나

추석 연휴 막바지와 맞물려 미국의 정책금리 결정이 이뤄진다. 국내 소비자 심리를 보여주는 지표도 이번 주에 공개된다.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는 25~26일(현지시간)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회의를 열고 금리를 결정한다. 금융시장에서는 금리 0.25% 포인트 인상을 예상하고 있다. 이렇게 되면 한국과 미국의 금리차는 0.75% 포인트로 벌어진다.

한·미 금리는 이미 지난 3월 역전됐다. 한국은행은 지난해 11월 기준금리를 1.50%로 올린 뒤 움직이지 않고 있다. 한·미 금리차 확대가 당장 자본 유출로 이어지진 않겠지만 한국 경제에 직간접적인 부담을 줄 가능성은 높다. 한은도 27일 통화금융대책반회의를 개최하고 금융 및 외환시장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할 예정이다.

정부는 27일 경제관계 장관회의를 열어 혁신 성장을 촉진하기 위한 규제 개혁 방안을 발표한다. 외환 산업 경쟁을 촉진하고 금융소비자 편의를 증진하도록 관련 제도와 감독 체계 개편 방안을 내놓을 것으로 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한·미

 | 

금리차

 | 

커지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