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5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segye
20 days ago

“팔레스타인 실업률 50%…경제 붕괴 직전”

지붕 없는 감옥으로 불리는 팔레스타인 가자지구의 경제상황이 최악으로 치닫는 가운데, 세계은행이 가자지구의 경제상황이 붕괴 직전이라며 도움이 필요하다고 호소했다. 세계은행은 24일(현지시간) 발간한 보고서에서 가자지구의 지난 1분기 경제성장률이 -6%로 추락, 실업률은 50%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젊은 층 실업률은 70%가 넘는 것으로 조사됐다.세계은행은 가자지구의 경제적 어려움의 이유로 이스라엘의 봉쇄정책을 지적했다. 가자지구를 통하는 무장정파 하마스와 경쟁관계인 요르단강 서안의 팔레스타인 자치정부가 가자지구에 대한 예산을 줄인 것도 경제난에 일조했다고 분석했다. 이런 상황에서 미국이 팔레스타인에 대한 지원을 중단하면서 가자지구의 경제난은 가중되고 있다. 미국 정부는 2018년 회계연도에서 배정한 팔레스타인 원조 예산 2억5000만 달러를 삭감했다. 미국은 가자지구의 하마스가 이를 전용한다면서 예산을 줄였다.마리나 웨스 세계은행 중동아프리카 담당 국장은 전쟁, 봉쇄, 내홍이 겹쳐 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팔레스타인

 | 

실업률

 | 

50%…경제

 | 

직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